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검색

community

  • instagram

NOTICE
CS CENTER
070-4220-2014
PM 2:00 ~ PM 6:00
월요일 ~ 금요일
공휴일, 토/일 휴무
BANK INFO
국민. 097601-04-208689
예금주 : 민수기 (굿나잇앤굿럭)

현재 위치

  1. Books

Achim
magazine vol.6 (해외배송 가능상품) 품절

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 확대보기
추천메일 보내기 상품조르기
기본 정보
상품명 Achim
magazine vol.6
판매가 5,000원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Achim
magazine vol.6
수량증가 수량감소 50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이벤트

DETAIL VIEW

Achim

magazine vol.6


매거진 <Achim>의 Vol.6이 발행 되었습니다.

이번 호의 주제는 엄마(Mommy) 입니다.




"새벽 6시의 풍경 속에서 엄마는 늘 책을 읽고 있다. 곁에 놓인 신문지 위에는 둥글게 말린 귤껍질이 패총처럼 쌓여 있다. 어김없는 엄마의 아침 리추얼, 황제 같은 아침식사의 포문을 여는 그녀만의 워밍업이다. 그런 때에 잠이 덜 깬 내가 미간을 찌푸리며 방문을 나서면 엄마는 고개를 들고 놀란 눈으로 말한다.

 " 왜 벌써 일어났어? 밥 줄까?" 배고파서 깻을 리 없다는 걸 알면서도 대뜸 밥 이야기부터 꺼내는 그 습관은 나와 떨어져 사는 지금도 여전하다. 엄마와 아침이라는 두 단어를 일주일 내내 궁굴려 보았지만 결과는 늘 같았다. 모든 사고는 엄마의 아침밥으로 수렴됐고, 갖가지 추억이 모여들어 감동이라는 모래성을 쌓았다."



"문득, 엄마의 아침이 궁금해졌다. 혼자 사는 엄마의 아침은 어떻게 바뀌었을까? 나는 지금 엄마의 아침밥이 아닌 엄마의 아침에 대해 생각한다. 엄마를 밥해주는 사람으로 기억하고 싶지 않다.

이제 그녀에게는 그녀만의 아침이 있다. "

- vol.6 Achim Essay 의 6am 중


*

구성 : 매거진 1권 + 엽서 2종








































RELATED ITEMS

REVIEW

모두 보기 상품후기쓰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Q&A

모두 보기 상품문의하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이전 제품다음 제품